All (1119)
My Music Business (666)
Electronic Music (152)
Popular Music (16)
DJing (23)
Ableton Live (40)
Movie Movie Movie (14)
Life is a Beautiful (205)
Total268,592
Today3
Yesterday7


처음 Podcast를 시작하려고 할때, 

국내에서 이미 Podcast 를 진행하던 친구가 있었습니다. 


바로 Steve Wu 였죠~. 

이 친구의 블로그를 많이 참고하면서 정보를 얻었던 기억이 나네요. 


헌데 그때는 정말 싫어했습니다. 왜냐면 저보다 먼저 하고 있었거든요 ㅋㅋㅋ 

지금은 여자친구가 질투할 정도로 가까운 사이가 되었구요 ㅎㅎ 


2년이라는 시간이 지나 우리는 다시 만났습니다. 

그리고 이번 에피소드에서는 서로의 세트를 공유하기로 했습니다. 


오늘 오후에 공개할 예정이니 업로드되면 즐겁게 감상해주시고, 

세부 장르는 달라도 음악이라는 공통분모 아래에서는 

모두 하나가 될 수 있다는 인식이 생겼으면 좋겠네요~ 


one of us :)=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제가 게스트로 참여한 Steve Wu의 'The Fever Of House' Podcast입니다!


<Track List> 


01. Pryda - F12 [Pryda] 

02. Paul Keeley - Kaleidoscope (David Folkebrant Remix) [Macarize] 

03. Andrew Bayer - Monolith (Maor Levi Remix) [Anjunabeats] 

04. Above & Beyond pres. Tranquility Base - Razorfish (Jerome Isma-Ae Remix) [Anjunabeats] 

05. Juventa - Roadtest [Air Up There] 

06. Christian Burns & Stefan Dabruck - Bullet (Falko Niestolik Arena Mix) [Zouk] 

07. Paul Van Dyk (f. Arty) - The Ocean [VANDIT] 

08. W&W - Moscow [Mainstage] 

09. B.Shoo - Inside Out (DJ Rubato Remix) [AfterMoon] 

10. Lisa Miskovsky - Still Alive (Johan Malmgren Bootleg)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FACT : Live Electronic Music Performance 



진보적인 사운드 레이블 Foundation Records(파운데이션레코드)에서 


준비한 라이브 일렉트로닉 뮤직 퍼포먼스, 팩트(FACT) 그 두번째 이야기. 


새로운 사운드와 흥미로운 사운드에 목마르신 분들께 추천합니다. 


오셔서 그 동안의 갈증을 마음껏 풀고 가세요.

 


음악이 없는 인생은 즐겁지 않습니다.


파운데이션레코드가 없는 인생 또한 즐겁지 않습니다.



일시 : 2012년 8월 24일 (금)


장소 : V-HALL(브이홀), 홍대


시간 : 7:30pm


아티스트 : SMELLS(스멜스), VENTURA(벤추라), HYOO(휴), 


WOOMIN(우민), LOBOTOMY(로보토미), YUKARI x SAM(유카리x샘)


현매 : 15,000원


예매 : 10,000원 (인터파크: 1544-1555 / ticket.interpark.com)

 

www.facebook.com/foundationkr

www.twitter.com/fndt_kr

www.fndt.kr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7월 28일 Progressive 계열의 음악을 들려주는 해외 라디오 

Frisky Radio(friskyradio.com)를 통해 방송된 믹스입니다~. 


'Frisky Radio Loves South Korea'라는 프로젝트로 

국내 여러 DJ분들이 함께 참여하셨죠~. 


방송후 일정 기간이 지나야 업로드를 할 수 있어서 이제서야 올리네요. 

방송 성향에 맞게 절제되고 차분한 스타일로 선곡이 되었습니다. 


마지막 트랙은 저의 새로운 매쉬업 트랙 

Armin Van Buuren vs Yuri Kane 

"The Sound Of Goodbye Whirlpool (DJ Rubato Rushup)"입니다. 

편안하게 감상하세요~ :)=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일어나니 바깥 풍경이 이렇더랍니다~! 


날씨가 너무 좋아서 참 다행이었습니다 ㅎㅎ






자~ 이제 팔레드시즈는 체크아웃하고 빠이빠이 (^^)/





밖으로 나와 저희는 아점으로 편의점에서 간단히 컵라면을~


바닷가에서 먹는 라면 맛이 일품이었습니다.





바로 옆을 보니 아직도 엘룬 앞에 무언가가 있기에 기념촬영을 찰칵~찰칵~!!






바닷가에는 사람들이 하나둘씩 몰려들기 시작하더군요..


시즌을 맞이한지라 중심부로 갈수록 인구밀도가 엄청 높아졌습니다.


연령대도 점점 낮아지는 느낌이었구요 ㅎㅎㅎ



 



 











일광욕도 하고 바다에 몸도 살짝 담그고,


다음 행선지인 남포동과 보수동을 방문하기 위해 이동중에


뭔가 게임 대회를 준비하고 있는 듯한 모습이었습니다. 





직업병처럼 콘솔 근처를 자세히 보니 DJ 장비가 있었습니다.


Pioneer DDJ T-1과 NI Machine이 있더군요 ㅎㅎㅎ


괜히 엄청 반갑기도 하고 어떤 용도로 쓰일지도 궁금했습니다.






얼른 택시를 잡아타고 자갈치 맞은편의 남포동 시장에 도착!


아직도 길보드가 있다는 것이 신기하고 반가웠습니다~ :)





그리고 바로 옆에 음반 및 헤드폰 청음 매장이 ㅠㅜ


너무 반가운 마음에 들어가서 디깅을 하게 되었죠~.





최신가요 섹션에서 반가운 음반이 발견되었습니다 ㅋㅋㅋㅋ


리믹스하고 받지도 못한 Sistar의 Summer Special Album이!!!


기념컷을 또 한장 남겨주고~~





보수동 헌책방 골목에 다다랐을 때는 너무 지친 나머지 디깅의욕을 상실했습니다.


함께한 nina만이 법정 스님이 번역한 붓다의 <숫타니파타>를 건졌네요~.


제대로 된 디깅 실력에 박수를~~ 짝짝짝!!!



 



다시 남포동으로 이동해 디제이 싸바의 추억을 떠올리며 


재밌는 모자를 사려고 했지만...


싸이즈가 맞지 않는 관계로 포기 ㅠㅜ





오우!! 루니, 반페르시, 메시, 또레스도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ㅋㅋㅋ





주린 배를 채우러 밀면을 간단히 먹고 nina님의 타겟인 '부산오뎅'을 구입하고,


저희는 시장 초입의 부도정리 매장에 잠입해 또 디깅을 시작했습니다.





여기서 나이키 국대 스티커몬스터랩 티셔츠를 2만원에 2장 건졌습니다 ㅋㅋㅋ


아까 방문한 음반샵에서는 세일중인 Jamiroquai <A Funk Odyssey>를 건졌구요~~.





이제 모든 일정을 마무리하고 KTX를 타러 부산역에 도착하니


어느덧 창문 틈으로 태양이 저물고 있더군요...





엄청 타이트한 일정이었지만, 할건 다하고 온 듯한 느낌?!


스펙타클하고 즐거운 부산 투어였습니다~!


See Ya, Busan~! :D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8.21 11:57 nin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엄청 타이트했지만 1박 2일동안 할거 다했죠!! 특히 이번엔 여름바다의 열기를 느낄 수 있어서 좋았어요. 아주 잠시였지만 일광욕도 하고!! 고마워요 루바토!



Aftermoon 소속의 DJ/Producer인 B. Shoo의 'Inside Out' EP가 


Beatport, Junodownload 등 해외 음원 사이트에 먼저 발매되었네요~! 


발매가 계속 delay되어 저를 비롯한 리믹서들의 원성을 한몸에 받았었는데 ㅋㅋㅋ 


드~디~어 발매가 되었다니 축하합니다~!! 



Original Mix를 비롯해 DJ Rubato, Swan Dominic, 


Steve Wu, St.Emilio의 Remix가 수록되어있네요~. 


함께한 친구들 모두 수고 많았구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좋은 트랙들 나오기를 기대하겠습니다아~ :D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느덧 부산에 다녀온지 보름 가까이 지났네요~


업로드한다는 것이 바쁘다보니 이제서야 ㅎㅎㅎ


우선 저를 초대해주신 해운대 클럽 elune 관계자 분들과


적극 지원해주신 파운데이션 장비호 이사님께 감사를 (..)z





특히 이번 여름 저의 매니저 역할을 수행해주고 계신 nina에게도 감사를~~!


다소 쾌적한 KTX 특실 열차를 타고 부산으로 GOGO~


너무나 강력한 에어컨 바람 덕에 저는 감기에 걸릴뻔 했답니다 ㅠㅜ





부산역에 도착해 기념컷을 한장 찰칵!


곧바로 자갈치 시장으로 이동~






광어회와 문어를 냠냠 맛있게 먹고 택시를 타고 


해운대로 이동해 숙소인 elune 앞 팔레드시즈에 도착했습니다.





해운대의 야경입니다. 매우 멋지죠~! 


달과 바다와 모래사장, 사람들이 어우러진 광경이 아름다웠습니다.


잠시 휴식을 취한 후 1시에 있을 플레이를 준비하러 elune 도착!


여름 시즌이라 그런지 발디딜틈이 없더군요~.


레이져 조명이 인상 깊었습니다.






제 앞타임에 플레이하신 DJ분께서는 주로 Dutch House 스타일을 플레이하셨습니다.





자~! 이제 한시가 되었고 저의 타임이 시작되었습니다 ㅎㅎ


Rubato Night 인트로에 'Welcome 2 Club Elune' 이라는 


보이스를 추가해 에디트한 인트로를 시작으로~






















Trance & Progressive 장르를 기반으로 중간중간 Electro House나 


여름 느낌나는 House 트랙도 적절히 섞어 플레이했습니다.


한시간이 아쉬울 정도로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함께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해요 :D



그리고 또 짚고 넘어가야 할 부분들이 있겠죠~


어쩌면 이 포스팅의 히팅 포인트일수도...



우선 전문적인 포토나 영상촬영 등의 서포트가 없었고, 


에이전시가 없어 아티스트가 직접 클럽 측과 소통해야하는 점,


당일 3시간 전에 플레잉 타임을 통보받은 점 등이 참 아쉬웠습니다.


이렇게 되면 공연도 하기 전에 에너지 소모가 너무 많거든요.


그리고 클럽 측에서는 플레이 중에 마스터 볼륨을 조정해야 할 경우에는


DJ에게 직접 얘기를 하시던가 아니면 양해를 구하고 조정을 하면 좋을 것 같네요.



이제 아티스트는 그냥 내버려두면 어느 수준 이상 성장할 수 없습니다.


시대가 변했거든요. facebook, twitter, youtube, instagram 등등..


그야말로 노출의 시대가 온거죠. 


얼마나 양질의 자료들을 빠르게 업로드 하느냐가 관건이 되었습니다.


지속적이고 신속하고 정확한 서포트가 필요하다는 얘기입니다.


또한 DJ들 역시 명확한 선이 필요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디테일한 테크니컬 라이더, 명확한 요구사항 등등..


저는 앞으로 이런 점들이 차근차근 개선되도록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는 수 밖에 없다고 봅니다. 



저와 함께 동행해 사진과 영상을 기록해준 애인 


nina가 없었다면 이 포스팅도 불가능했을겁니다.


그녀에게 무한한 감사를~~!!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2.08.16 18:06 DR.10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얼마전에 부산갓다왓는데 엘룬들릴껄 그랫어요ㅋ

  2. 2012.08.16 19:11 신고 imak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형~~ 멋짐~~

  3. 2012.08.16 19:50 황현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올~ 형 까리한대 ㅋㅋㅋㅋ
    아직 지방은 서울에 비해 클럽문화가 좀 느려 그치만 해운대는 그나마 앞서나가는
    편이지^^ 빨리 울산에도 제대로 된
    클럽이 생겼음 좋겠다


iTunes Subscribe : http://itunes.apple.com/podcast/id379043045


'더위와의 전쟁'이 선포되었습니다! 정말 너무 덥네요 ㅠㅜ 

하지만 입추에 맞춰 매미 소리와 귀뚜라미 소리가 믹스되고 있는 것이 참 신기할 따름입니다~ :D 


이번 에피소드의 오프닝 매쉬업 트랙은 Icarus Calling (DJ Rubato Rushup), 

이어서 국내 프로듀서 Sionz의 'Longing'. 이번주 토요일 자라섬에서 펼쳐지는 

WEC 무대에서 이 친구의 플레이를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많이 응원해주시구요!! 


그리고 신청하셨던 Funkagenda와 Sunlounger의 트랙 역시 포함되어 있네요~ 

더위 조심하시고, 주말에 WEC 현장에 계실 모든 분들과 동료들에게 사랑을~!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 


<Track List> 


01. Madeon vs Sebastian Ingrosso, Alesso & Ryan Tedder - Icarus Calling (DJ Rubato Rushup)

02. Sionz - Longing [WSR Trax]

03. Funkagenda & Adam K - Drift [Toolroom]

04. Heatbeat - Extra Bacon [Captivating Sounds]

05. Delta3 - On Course [High Contrast Nu Breed]

06. Cathy Burton & Omnia - Hearts Connected [Adrian & Raz]

07. Kyau & Albert - Another Time [Euphonic]

08. Cosmic Gate - Perfect Stranger (Wezz Devall Remix) [Black Hole]

09. Nitrous Oxide & Dan Stone - Nautica [Anjunabeats] 

10. Sunlounger - White Sand (DJ Shah's Original Mix) [Armind]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는 금요일에 플레이합니다!


이 행사를 마지막으로 저는 파운데이션이라는 둥지를 떠나 


새로운 여정을 시작해보려 합니다.


그동안 격려와 성원, 냉철한 피드백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Posted by djrubato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