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1118)
My Music Business (665)
Electronic Music (152)
Popular Music (16)
DJing (23)
Ableton Live (40)
Movie Movie Movie (14)
Life is a Beautiful (205)
Total261,141
Today18
Yesterday28


어느덧 1월도 막바지를 향해가고 있습니다. 
그래도 요즘 날씨가 조금 풀린 것 같죠. 
하지만 저는 감기라는 친구가 찾아왔네요 :) 

69번째 에피소드는 아메리칸 트랜스의 신성 Audien의 'Wayfarer'로 시작합니다. 
그리고 Showtek & Bassjackers, Jochen Miller, Alex M.O.R.P.H., Estiva 등의 
트랙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클래식 트랙으로는 트랜스 레전드 Rank 1의 'L.E.D. There Be Light'를 선곡했습니다. 
이 트랙은 2009년 Trance Energy 테마송이었죠. 
그해 Electric Daisy Carnival 홍보영상의 BGM으로도 선정되었구요. 

그럼 즐겁게 감상하시구요. 
남은 1월도 마무리 잘하시길 바랍니다~. 
감기조심하세요~!!

<Track List> 

01. Audien - Wayfarer [Anjunabeats]
02. Sied van Riel (f. Temper Heart) - Carved By Your Hands (Wezz Devall Remilf) [S107]
03. Showtek & Bassjackers - Hey! [Spinnin]
04. Jochen Miller - Cheer Up! [Big & Dirty]
05. Christian Burns, Paul Oakenfold & JES - As We Collide (Orjan Nilsen Remix) [Armada]
06. Alex M.O.R.P.H. (f. Shannon Hurley) - Monday Morning Madness [ASOT]
07. Gabriel & Dresden (f. Betsie Larkin) - Play It Back (Maor Levi Remix) [Organized Nature]
08. Broning vs. Solis & Sean Truby - Rokit [Infrasonic]
09. Estiva & Cardinal (f. Arielle Maren) - Wait Forever (Estiva Mix) [Enhanced]
10. Rank 1 - L.E.D. There Be Light (Trance Energy 2009 Anthem) [High Contrast]



Posted by djrubato



어제 Fedde Le Grand와 네덜란드 DJ 신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는데요.


네덜란드 아티스트들의 적극적인 콜라보레이션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습니다.



마침 유투브를 들어가니 제가 좋아하는


Hardwell과 Showtek의 합작품이 탄생했네요!!


우리가 정말 이들에게 배워야할 것은 


멋진 테크닉, 무대매너, 비트포트 차트 입성 보다는


선의의 경쟁과 서로에 대한 존중, 시너지의 창조가 아닐까 싶네요.



그런데...


갑자기 The Game의 'How We Do'가 생각나는 건 왜일까요 ㅋㅋㅋ






Posted by djrubato



지난해 연말 클럽 옥타곤에 내한했던 노장 더치 트랜서 마르셀 우즈
 

그가 그동안 꾸준히 발매했던 트랙들을 모아 기념비적인 아티스트 앨범 <Open All Hours>를 발매했다. 
 

이번 앨범에 힘을 실어주고 있는 아티스트의 면면 또한 만만치 않다. 


공동작업한 프로듀서 및 리믹서로는 더 이상의 수식어가 필요없는 최고의 DJ 티에스토Tiesto, 

더치 트랜스의 형님 마르코 브이Marco V, 최근 한창 주가를 올리고 있는 

베이즈잭커스Bassjackers 등 최강의 라인업이 포진하고 있다. 


  

이 앨범에서도 확연히 느껴지지만, 마르셀 우즈의 곡을 포함해

그의 레이블 Musical Madness에서 발매되는 음악들은

대부분 남성적이고 강렬한 트랜스와 프로그레시브 사운드를 선보인다.


 하우스 템포에 악기의 편성이나 질감은 하드 트랜스 혹은 하드 댄스와

유사하게 거칠고 자극적인 사운드를 구사하고 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바로 그의 스튜디오 메이트가 쇼텍Showtek의 멤버 중 한명인

월트 옌킨스Walt Jenkins이기 때문이다. 

이들은 무려 11년간 함께 스튜디오 작업을 해왔다. 

서로의 스타일을 흡수하고 영향을 주고 받으며 매우 독특한 시너지를 내고 있다.


 @ Official Website :  http://www.marcelwoods.nl/ 



Posted by djrubato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