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 (1103)
My Music Business (650)
Electronic Music (152)
Popular Music (16)
DJing (23)
Ableton Live (40)
Movie Movie Movie (14)
Life is a Beautiful (205)
Total231,392
Today49
Yesterday245

- iTunes: apple.co/1xHO4a6

- Youtube: https://www.youtube.com/djrubato

- Mixcloud: https://www.mixcloud.com/djrubato/

- 팟빵: http://www.podbbang.com/ch/8739


안녕하세요~DJ 루바토입니다!

5월 한달 대한민국에는 많은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습니다.

그동안 얼마나 비정상적인 사회에서 살고 있었는지...

인사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도 새삼 느끼는데요. 

변명과 거짓말을 일삼는 권력의 하수인들이 아니라 원칙대로 일하고 옳은 말하고도 

좌천되었던 인재들이 다시 중용되는 모습을 보며 좀 더 나은 세상을 꿈꿔봅니다.


Rubato Night 181번째 에피소드는 Spark 'A Better World'로 시작합니다. 

이어서 Costa & Caitlin Stubbs 'Believe Beyond The Night', Tim Mason & Sonny Noto 'Inner Love',

Above & Beyond & Justine Suissa 'Alright Now (Above & Beyond Club Mix)', Vigel 'Children'을 비롯해

Simon O'Shine & Ahmed Romel, Falcon & Alex Wright, Eddie Bitar 등의 트랙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클래식 트랙으로는 며칠전 세상을 떠난 Robert Miles 'Children'을 선곡했습니다.  

이 트랙은 1995년 데뷔앨범 <Dreamland>의 리드 싱글로 이탈리아의 DBX Records를 통해 발매되었구요.

UK Dance Chart, US Billboard Hot Dance Club Play 1위를 기록했던 트랜스의 명곡입니다.


Robert Miles는 두 가지 영감에 의해 이 곡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하나는 그의 아버지가 가져온 유고 슬라비아 전쟁 희생자 사진에 대한 응답이었고,

다른 하나는 레이브 참가자들이 운전을 하며 집으로 돌아올 때 그들을 진정시키기 위해서였다고 하네요.

시간을 초월한 따뜻한 마음이 느껴집니다. 다시 한번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그럼, 즐겁게 감상하시구요. 저는 2주후에 새로운 음악들로 만나뵙겠습니다!


<Tracklist>

01. Spark - A Better World [Alter Ego Progressive]

02. Costa & Caitlin Stubbs - Believe Beyond The Night [Essentializm] 

03. Tim Mason & Sonny Noto - Inner Love [Zerothree]

04. Above & Beyond & Justine Suissa - Alright Now (Above & Beyond Club Mix) [Anjunabeats]

05. Vigel - Children [Armada Trice]

06. Store N Forward & Elles de Graaf - Distant Hearts [RazNitzanMusic]

07. Craig Connelly (f. Jennifer Rene) - No One Like You [Armind]

08. Falcon & Alex Wright - Hawkeye [Always Alive]

09. Simon O'Shine & Ahmed Romel - Erytheia [Grotesque]

10. Martin Roth & Alex Bartlett - Off The World (Eddie Bitar Remix) [VANDIT]

11. Tatana & Tyas pres. T&T - Children 2007 [Sirup] 

12. Robert Miles - Children [DBX] [Respect For Trance Classic]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djrubato


안녕하세요. DJ 루바토입니다. 

세월호가 침몰한지 정확히 한달이 지났습니다. 
아직도 돌아오지 못한 실종자들이 빠른 시일내에 
모두 구조되어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길 기원합니다.

Rubato Night 103번째 에피소드는 Joonas Hahmo 'Gold Rush'로 시작합니다.
이어서 Inpetto vs Blactro & Mario Winans 'Love No More Serious Faces (DJ Rubato Rushup)',
Kago Pengchi 'Blossom', Progressiver 'Searching For The Truth'를 비롯해
SHato & Paul Rockseek, Cosmic Gate & Emma Hewitt, Above & Beyond 등의 트랙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클래식 트랙으로는 Robert Miles 'Children (Dream Version)'을 선곡했습니다.
이 트랙은 1996년 발매된 그의 데뷔앨범 <Dreamland>에 수록되었구요.
발매 당시 유럽에서 10주이상 싱글차트 1위를 유지했고,
지금도 많은 아티스트를 통해 재해석되고 있는 트랜스의 명곡입니다.

그럼, 즐겁게 감상하시구요. 
Pendulum <In Silico> CD의 주인공은 Sunspectre 'Merseyside'를 신청하신 '김종수'님입니다. 
축하드립니다! 다시 한번 여러분의 신청곡에 감사드리면서,
저는 2주후에 새로운 음악과 CD로 만나뵙겠습니다.


<Tracklist>
 
01. Joonas Hahmo - Gold Rush [Hahmo]
02. Inpetto vs Blactro & Mario Winans - Love No More Serious Faces (DJ Rubato Rushup)
03. Kago Pengchi - Blossom [Purple Moon]
04. Progressiver - Searching For The Truth [Enhanced Progressive]
05. SHato & Paul Rockseek - Wonderfooled [Tool Trance]
06. BT, Tritonal & Emma Hewitt - Calling Your Name [Armada]
07. Cosmic Gate & Emma Hewitt - Be Your Sound [Black Hole]
08. Sunspectre - Merseyside [Mondo]
09. Above & Beyond - Liquid Love [Anjunabeats]
10. Ana Criado & Nitrous Oxide - Before I Met You [Adrian & Raz]
11. Sebastian Brandt - Mana [A State Of Trance]
12. Robert Miles - Children (Dream Version) [Deconstruction]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djrubato


Rubato Night Episode 027 - SSABBA NiRVANA 13 [2008.10.31] by DJ Rubato 

 iTunes Subscribe : http://itunes.apple.com/podcast/id379043045


안녕하세요~! DJ 루바토입니다.

어느덧 제가 격주로 팟캐스트를 진행한지 1년이 되었습니다.
여러 루트를 합산해보니 지금까지 대략 17000회 정도 플레이가 되었네요 :D
평균 650회 정도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힘든 시기도 있었지만, 여러분의 격려와 피드백이 있었기에 계속 유지할 수 있었던 것 같네요.
관심 갖고 들어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리며 제가 아끼는 셋을 선물하고 싶습니다.

2008년에 만들었던 셋으로 가내수공업 CD 프린팅으로 지인들에게 돌렸던 기억이 납니다 ㅎㅎ
당시에는 BPM 138-140의 업리프팅 트랜스 전성기였습니다.
국내 선배 DJ님들 중에서는 Paust, Wisestone 님께서 주로 이런 셋을 선보이셨고,
저도 상당히 많은 영향을 받았습니다. 

해외에서는 Aly & Fila, Sean Tyas, Daniel Kandi 등이 파워와 감성을 겸비한 
광활한 사운드를 구사하며 최전선으로 나오기 시작했죠.
특히 2007년과 2008년에 주옥같은 명곡들이 많이 쏟아져 나왔던 시기입니다.

그후로 서서히 템포가 다운되는 추세를 보이다 현재는 BPM 128-132 정도의 
프로그레시브 성향의 곡들이 대세를 이루고 있죠.
예술이란 것이 시대와 의식의 흐름을 반영하다보니 이렇게 변하는 건 어찌보면 
자연스러운 것 같습니다. 언제 또 이런 곡들이 부각될지는 두고 봐야 아는 것이겠죠.

앞으로 멋진 인트로도 만들고 코멘트도 넣고 더욱 업그레이드하도록 노력할 예정이니 
즐겁게 감상해주시길...

p.s. 6월말이나 7월초에 발매되는 저의 두번째 싱글과 Planet Shiver의 EP도 기대해주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djrubato

티스토리 툴바